HOME로그인회원가입장바구니
 
'
현장정비
꾸루룩
에어컨 회로도
닛산
인피니티
얼라이먼트
페라리
에어컨 회로도
'
 
 
 
HOME > 뉴스 > 모터스포츠
금호타이어, CJ헬로비전 슈퍼레이스 2년 연속 종합우승 13
등록자 CARLNC 작성일자 2013-10-29 오후 12:26:09




금호타이어, CJ헬로비전 슈퍼레이스 2년 연속 종합우승

금호타이어(대표 김창규)가 지난 27일 영암 코리아 인터내셔널 서킷에서 열린 2013 CJ헬로비전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이하 슈퍼레이스) 최종전에서 우승하며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종합우승을 달성했다. 금호타이어의 초고성능 타이어 엑스타(ECSTA) S700을 장착한 CJ레이싱팀의 황진우 선수가 종합 1위를 차지하며 영광스런 챔피언 타이틀의 주인공이 됐다.

한-중-일 3개국 서킷을 넘나들며 총 7전으로 치러진 이번 슈퍼레이스는 각 클래스마다 그 어느 때보다 치열한 우승 경쟁으로 팽팽한 긴장감을 선사했다. 특히 최고 클래스이자 배기량 6,200㏄ 스톡카들이 출전하는 슈퍼6000 클래스에서 2013년 시즌 종합 우승의 향방을 가리는 CJ레이싱과 인제스피디움, 아트락스BX 세 팀의 승부가 관전 포인트였다.

황진우(CJ레이싱, 금호타이어)와 김동은(인제스피디움), 조항우(아트라스BX)은 각각의 타이어사의 명예를 걸고 출전해 타이어 메이커간의 기술력 전면대결로 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결국 올해는 금호타이어가 승리를 견인하며, 2012년 우승자인 김의수(CJ레이싱)에 이어 황진우에게 우승컵을 안겼다.

김주상 광고홍보팀장은 "올해 슈퍼레이스 경기는 일본, 중국 등 해외에서도 경기가 치러져 한국 모터스포츠의 저력은 물론 금호타이어의 세계적인 기술력을 널리 선보일 수 있어 매우 뜻깊은 시즌이었다"며, "앞으로도 한국 모터스포츠 저변 확대 및 경기력 향상을 위해 아낌없이 노력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지난 12일 독일 최고의 내구레이스 '독일 뉘르부르크링 내구레이스'(VLN) 9전 최상위 클래스 SP9(5,200cc)에서 금호타이어를 장착한 트윈부쉬(Twin Busch)팀이 16대의 차량 중 1위를 기록하며 우승을 거뒀다. [끝]

 이름 비밀번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