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로그인회원가입장바구니
 
'
현장정비
꾸루룩
에어컨 회로도
닛산
인피니티
얼라이먼트
페라리
에어컨 회로도
'
 
 
 
HOME > 뉴스 > 모터스포츠
시트로엥, 2013 월드랠리챔피언십 참가할 새 랠리카 공개 12
등록자 김경수 작성일자 2012-12-11 오전 11:57:59



시트로엥, 2013 월드랠리챔피언십 참가할

새 랠리카 공개

아부다비를 타이틀 스폰서로 맞아, 골드 및 화이트를 메인 컬러로 변경
프랑스 자동차 브랜드 시트로엥의 랠리팀이 오는 ‘2013 월드랠리챔피언십(WRC)’ 대회에 출전할 새로운 랠리카를 공개했다.

아랍에미리트 수도 아부다비를 새로운 타이틀 스폰서로 맞아 골드와 화이트를 메인 컬러로 변경했다. 새로운 시즌에는 ‘시트로엥 토탈 아부다비 월드 랠리 팀’이라는 이름으로 대회에 참가하게 된다.

2012년, 팀 드라이버 세바스티앙 로브 대회 9연패, 제조사 부문 챔피언 타이틀 획득
시트로엥 랠리팀은 드라이버 세바스티앙 로브의 WRC 대회 9연패, 제조사(manufacturer) 부문 시즌 챔피언 타이틀을 거머쥐며 2012년 대회를 화려하게 마감한 바 있다. 세바스티앙 로브는 2013년 대회에도 일부 출전할 계획이다.

WRC란?
프랑스 파리에 본부를 둔 국제자동차연맹(FIA)에 의해 개최되는 월드 랠리 챔피언쉽(WRC)은 유럽 각국과 호주, 아르헨티나 등 13개국을 돌며 경주를 펼치는 랠리이다. 1911년 몬테카를로를 시작으로 1973년 정식으로 개최되었다. 매년마다 11개월 동안 13개국을 오가며 경기가 이뤄진다.

전용 트랙이나 공공도로를 변형한 서킷에서 달리는 다른 레이스들과는 달리 포장도로는 물론, 비포장도로, 눈길과 빙판길까지 달려야 하는 궁극의 레이스다. 모든 드라이버는 코스를 처음 달려보는 채로 옆의 조수(코-드라이버, 또는 네비게이터라고 함)가 코스 내용이 기록된 노트를 갖고 눈앞에 나타나는 코너를 그때그때 안내를 한다. 따라서 드라이버에겐 굉장한 순간 판단력이 요구된다. 각 국가에서 약 3일 동안 350~400km에 달하는 코스를 달려야 하기 때문에 강한 체력 역시 요구되는 레이스다.

각 라운드별로 정해진 구간을 가장 빠른 시간에 달린 드라이버에게 높은 점수가 부여된다.

 

 이름 비밀번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