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로그인회원가입장바구니
 
'
현장정비
꾸루룩
에어컨 회로도
닛산
인피니티
얼라이먼트
페라리
에어컨 회로도
'
 
 
 
HOME > 뉴스 > 모터스포츠
올 한해 카레이싱 최고의 슈퍼 루키 가린다 12
등록자 CARLNC 작성일자 2012-12-04 오후 12:05:18




올 한해 카레이싱 최고의 슈퍼 루키 가린다

올 한해 자동차경주에서 최고의 활약을 펼친 최고의 신인은 누구일까.

오는 12월17일 서울 서초구 양재동 엘타워에서 열리는 2012 KARA 모터스포인의 밤 '제7회 한국모터스포츠 어워즈 2012' 행사의 최대 관심 수상 종목 중 하나인 ‘올해의 신인상’을 놓고 놀라운 실력을 선보인 슈퍼 루키들이 격돌하고 있다.

올해 신인상에는 슈퍼6000으로 승급한 ‘경력 신인’ 김범훈(31.슈퍼스포츠)과 파란의 신예 이건희(24.LED스튜디오.N9000)  등 2명이 후보가 올랐다.

김범훈은 헬로모바일 슈퍼레이스 대회의 슈퍼6000 클래스에서 종합 4위에 오르며 시즌 최고성적은 2위를 기록했다.

이건희는 같은 대회 넥센N9000 클래스(배기량 1,600cc이하, 넥센타이어)에서 한 차례의 우승을 포함, 시즌 종합 2위에 오르는 쾌거를 이뤘다. 

올해의 신인상은 2012년 (사)한국자동차경주협회 공인 대회 중 주요 4개 클래스(슈퍼6000, 엑스타GT, N9000, 제네시스쿠페)에 데뷔해 시즌 종합 3위 이내(클래스 데뷔 2년 이내 10회까지) 우승 1회 이상 드라이버를 후보 조건으로 한다. 이들 가운데 모터스포츠 기자단의 투표를 통해 최다 득표자가 수상자가 된다.

이번 행사는 (사)한국자동차경주협회와 지피코리아가 공동 주최 주관한다. 후원사로는 네이버, 에네오스, EXR 등이 후원사로 참여하며 한국타이어, 금호타이어, 카시오 에디피스 등이 협찬한다.

 이름 비밀번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