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로그인회원가입장바구니
 
'
현장정비
꾸루룩
에어컨 회로도
닛산
인피니티
얼라이먼트
페라리
에어컨 회로도
'
 
 
 
HOME > 뉴스 > 시승기
볼보 C30 T5 0
등록자 김기락 기자 작성일자 2010-04-29 오전 10:31:15

 

‘저도 볼보 맞습니다’

볼보 C30 T5



C30은 눈에 확 띠는 디자인 대비 단순한 실내 구성, 해치백이지만 세단 같은 편안한 주행성 등 여러 면에서 상반되는 특징을 찾을 수 있다. 그러나 이와 같은 특징은 장점으로 작용될 수 있으나 소비자에 따라 단점이 될 지도 모른다 .


 “뒤따라가면 기분이 좋아지는 차는?”
뜬금없이 무슨 질문이냐고 하겠지만 볼보 C30 뒷모습을 보면 리어램프가 방긋 웃는 것 같아서 웃음이 절로 나온다. C30은 그동안 보수적이고 안정성을 강조해 온 볼보 가문의 독특한 해치백이다.

C30이 국내 첫 선을 보인 시기는 2007년 3월, 당시 해치백 시장은 폭스바겐 골프가 휩쓸고 있었다. 그 후 아우디 A3, BMW 1 시리즈 등이 출시돼 해치백 및 2도어 시장을 가열시켰다. 해치백은 기본적으로 실용성이 좋은데다 작은 차체 덕에 주행 성능이 높은 것이 특징이다. 2010년형 C30 핵심은 디자인이다.


◆ 해치백의 디자인 독창성 살려
기존 C30 앞모습은 S 시리즈(S40, S60, S80) 이미지를 연상시켜 해치백임에도 불구하고 발랄하지 못했다. 앞모습만 본다면 세단과 해치백이 거의 똑같아 C30 입장에서는 서운했을 것 같다.

새로운 C30은 기본적인 디자인은 동일하지만 헤드램프, 라디에이터 그릴 등 부품 디자인을 바꿔 색다른 느낌을 주고 있다. 또 벌집 패턴을 도입해 라디에이터 그릴, 범퍼 에어덕트 그리고 안개등 장식에 적용했다.
 
사진으로 볼 때와 다르게 입체적이다. 특히 정면에서 보면 라디에이터에 달린 아이언 마크를 마치 땅 속으로 끌어 내린 듯 한결 강해 보인다. 점잖은 볼보가 아닌 것 같다.

C30의 ‘목숨’과도 같은 리어램프는 변함이 없다. 볼보 측은 테일게이트에 굴곡 있는 라인을 추가했다고 밝혔지만 시각적으로는 범퍼의 볼륨감이 먼저 와 닿는다.









◆ 세단처럼 편한 주행성

시승차는 2.5ℓ급 터보 모델을 탑재해 최고출력 230마력을 발휘하는 T5다. 흔하지 않은 직렬 5기통 엔진은 V형만큼 부드럽지 않지만 대신 진중한 반응이 돋보인다.

출발 시 가속 페달을 밟으면 초기 반응이 한 박자 늦는 것 같다. 그러나 최대토크가 1500rpm부터 나오기 때문에 충분한 동력을 바퀴로 전달하고 2.4i와 비교하면 느낌이 완전히 다르다.

6500rpm 레드존을 기준으로 1단과 2단이 각각 70km, 110km를 내는 반면, 3단과 4단은 각각 170km, 230km을 가리킨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날아갈 기세로 돌진하지만 4단 기어부터 기어비 폭이 넓어져 가속력이 떨어진다. 제원상 최고속도인 230km를 마크하기가 쉽지 않다.


C30은 겉모습으로 스포티한 면을 내세우고 있지만 운전 감각은 분명히 세단을 지향하고 있다. 스티어링 휠도 세단처럼 큰 편이다. 직경이 작은 스티어링 휠을 적용했으면 더 좋았을 텐데……. 가속력과 핸들링 면에서 하드코어적인 주행 성능을 원한다면 독일 해치백이 낫겠다.

볼보에서 안전이라는 단어는 빼 놓을 수 없다. C30은 주행 시 사각지대를 안내해 사고를 예방하는 블리스(BLIS : Blind Spot Information System)를 기본으로 장착했다.

블리스는 실제 급차선 변경 시 상당히 편리하다. 특히 ‘곡예운전’과 같이 급차선 변경을 선호하는 운전자라면 사이드미러 보는 시간을 단 1초라도 줄일 수 있어 도움이 될 듯하다.

이외에도 급제동 시 후방 추돌을 예방하는 비상제동 경고등(EBL : Emergency Brake Light), 액티브 벤딩 라이트(Active Bending Light) 등을 갖춰 사고 위험에 대응하고 있다.

C30은 볼보 인지도를 높이는 견인차 역할을 하는 모델이다. 눈에 확 띠는 디자인 대비 단순한 실내 구성, 해치백이지만 세단 같은 편안한 주행 성능 등 여러 면에서 상반되는 특징을 찾을 수 있다. 이와 같은 특징은 장점으로 작용될 수 있으나 소비자에 따라 단점이 될 지도 모른다. C30 판매 가격은 2.4i와 T5 모델 각각 3590만 원, 4380만 원이다. 가격 대비 만족도는 2.4i가 높아 보인다. 


Tecnical Dat
 VOLOV C30 T5
크기
길이×너비×높이(mm)
휠 베이스(mm)
트레드 앞/뒤(mm)
공차중량(kg)
승차정원(명)

4266 × 1782 × 1447
2640
1548/1544
1475
4

엔진

형식
굴림방식
보어×스트로크(mm)
배기량(cc)
최고출력(hp/rpm)
최대토크(kg∙m/rpm)
연료탱크(ℓ)

직렬 5기통 터보
전륜
83×93.2
2521
230/5000
32.7/1500~5000
62
변속기
형식
기어비(:1) ①/②/③/④/⑤/⑥
최종감속비(:1)
5단 자동변속기
4.657/3.032/1.982/1.341/1.018
2.270
섀시
스티어링
서스펜션 앞/뒤
브레이크 앞/뒤
타이어 앞/뒤
랙앤피니언
스트럿/멀티링크
V 디스크/디스크
205/50R17
성능 및 연비
최고속도(km/h)
가속력(0->100km/h, 초)
공인 표준 연비(km/L)
230
7.1
9.5
가격

 시승차

4380

 이름 비밀번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