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로그인회원가입장바구니
 
'
현장정비
꾸루룩
에어컨 회로도
닛산
인피니티
얼라이먼트
에어컨 회로도
페라리
'
 
 
 
HOME > 뉴스 > 뉴모델
BMW 뉴 Z4 3
등록자 CARLNC 작성일자 2009-05-07 오후 6:06:20



꿈을 넘어선 로망, 로드스터의 재탄생!

BMW 코리아, 뉴 Z4 국내 출시

- BMW 최초의 전동식 하드탑 로드스터, 레드닷 수상으로 증명된 디자인
- 안락한 주행에서 스포츠 드라이빙까지 버튼 하나로 선텍
-‘드라이빙 표현주의’를 컨셉으로 뉴 Z4의 매력 한껏 뽐낸 예술적인 신차발표회

‘드라이빙 표현주의’ 뉴 Z4의 매력을 한껏 표현한 아트 퍼포먼스
BMW 코리아(대표이사 김효준)는 5월 7일 BMW의 대표적인 2인승 로드스터 뉴 Z4를 국내에 출시했다. 신차발표회에서는 4대의 익스트림 스포츠 바이크가 용산 전쟁기념관 평화의 광장 무대를 캔버스 삼아 아트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힘있고 강렬한 원색의 타이어 자국을 통해 도로 위의 아티스트 뉴 Z4가 가진 예술적 특성, 민첩하고 역동적인 운동성을 상징적으로 표현했다.

BMW 코리아 김효준 사장은 “이번 뉴 Z4 신차발표회에서 선보인 아트 퍼포먼스는 BMW의 정통 로드스터 뉴 Z4의 현대적이고 감각적인 스타일과 파워풀한 성능을 그대로 나타내기 위해 마련되었다”고 밝혔다. 한편, BMW 코리아는 뉴 Z4의 출시를 손꼽아 기다려온 고객들을 위한 시승행사를 오는 18일까지 전국 주요 BMW 전시장에서 개최한다.

이번에 선보인 모델은 3.0ℓ 엔진의 뉴 Z4 sDrive30i와 동급 트윈터보 엔진이 장착된 뉴 Z4 sDrive35i 등 두 가지. 1980년 BMW의 로드스터 역사 최초로 전동식 하드탑이 적용되었으며 현대적인 감각을 조화시킨 디자인과 더욱 강력해진 성능으로 로드스터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한다.

클래식한 로드스터의 현대적인 외관- BMW 뉴 Z4만의 특별한 디자인
최근 독일의 ‘레드닷’ 디자인상을 받은 BMW 뉴 Z4는 정통 로드스터의 완벽한 비율과 부드럽게 흘러 내리는 모던한 곡선들이 절묘하게 결합된 외관 디자인을 특징으로 한다. 길게 뻗은 본닛과 리어 액슬쯕으로 낮게 자리잡은 운전석, 짧은 오버행, 긴 휠베이스, 큰 휠 등은 뉴 Z4만의 독창적이고 개성있는 디자인을 잘 표현하고 있다.

두 조각의 경량 알루미늄 판넬로 구성된 접이식 하드탑은 버튼 하나로 20초만에 자동 개폐된다. 이와 함께 BMW 특유의 대형 키드니 그릴, 블랙 A필러와 낮은 차체, 부드러운 루프라인, 강렬한 측면라인, 차의 폭을 강조하는 트렁크라인 등이 뉴 Z4의 디자인을 더욱 빛나게 한다.

강력한 질주 본능의 뉴 Z4
BMW 뉴 Z4에는 가속력과 엔진 효율성이 최적으로 결합된 두 가지 직렬 6기통 엔진이 탑재된다. 2,996cc 엔진이 장착된 뉴 Z4 sDrive30i는 최고출력 258마력, 최대토크 31.6kgㆍm의 성능을, 2,979cc 트윈터보 엔진이 장착된 Z4 sDrive35i는 최고출력 306마력에 1,300–5,000rpm 구간에서 최대토크 40.8kgㆍm의 뛰어난 성능을 발휘한다.

특히, 뉴 Z4 sDrive35i에는 가속과 연료 효율성을 향상시키는 7단 더블클러치 스포츠 기어가 장착되어 스포티한 주행성능이 한층 업그레이드되었으며 BMW Z4 sDrive30i에는 6단 스포츠 자동 기어가 제공된다.

또한 BMW 이피션트다이내믹스(EfficientDynamics) 전략으로 최적화된 공기역학 구조와 지능형 경량 기술, 첨단 서스펜션 시스템, 전자식 파워핸들 등 혁신적인 기술들이 결합되어 뛰어난 성능과 효율성을 동시에 실현시키고, EU5의 배출 기준량까지 만족시킨다.

이 밖에 다이내믹 드라이빙 컨트롤(Dynamic Driving Control)이 적용돼 운전자는 상황에 따라 ‘노멀(Normal), 스포츠(Sport), 스포츠+(Sport+)’ 등 3가지 모드를 선택, 편안한 주행에서부터 스포티한 드라이빙까지 맘껏 즐길 수 있다.

편안함과 편리함, 로드스터의 새로운 기준
편안한 승차감과 넉넉한 실내 공간은 새로운 차원의 기준을 제시한다. BMW 뉴 Z4의 외관은 기존모델에 비해 커졌으며 실내공간 및 적재 공간도 넓어졌다. 옆 창문은 40%, 뒤 창문은 52% 늘어나 전반적인 가시성은 14%나 높아졌다. 머리(5mm)와 팔꿈치(43mm), 어깨(20mm) 사이의 넉넉한 공간도 이전에 비해 크게 늘어났으며 도어가 열리는 공간이 26mm나 더 넓어져서 탑을 닫은 상태에서도 훨씬 편리하게 타고 내릴 수 있다.

지붕을 열었을 때 180리터인 트렁크 공간이 탑을 닫으면 310리터까지 늘어나며 운전자와 동승자와 함께 높이 46 인치 골프백을 두개까지 실을 수 있다. 아울러 다른 BMW 컨버터블 차량들과 마찬가지로 시트좌석과 인테리어 패널, 스티어링휠 내부에 혁신적인 태양광 반사기술(Sun Reflective Technology)을 적용, 태양광선의 적외선을 반사시켜 시트 표면의 과열을 방지해준다.

최신 BMW iDrive 시스템
BMW 로드스터 최초로 뉴 Z4에는 최신형 iDrive 컨트롤 시스템이 적용됐다. iDrive 시스템은 중앙 콘솔의 컨트롤러(Controller)와 계기판의 접이식 고해상 컨트롤 디스플레이(Control Display)로 구성되어 있으며, 이 시스템을 통해 운전자는 간단한 조작으로 모든 통합된 기능을 쉽고 안전하게 조절할 수 있다.

8.8인치 크기의 고해상 컨트롤 디스플레이는 1,280x480픽셀의 해상도를 지원하여 차량에 내장된 80GB 하드 디스크에 데이터가 저장되기 때문에 네비게이션 접속 시간도 훨씬 단축되고 빨라졌으며, 이중 12GB에는 음악파일을 저장하여 사용할 수 있다.

뉴 Z4 sDrive30i와 Z4 sDrive35i의 국내 소비자가격은 각각 7,750만원과 8,690만원 (VAT포함)이다.






 이름 비밀번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