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로그인회원가입장바구니
 
'
현장정비
꾸루룩
에어컨 회로도
닛산
인피니티
얼라이먼트
에어컨 회로도
페라리
'
 
 
 
HOME > 뉴스 > 뉴모델
크라이슬러 코리아, 300C Signature 0
등록자 CARLNC 작성일자 2009-04-07 오후 6:25:11




크라이슬러 코리아,

고품격 사양 갖춘 스페셜 에디션 ‘300C Signature’ 출시


- 창업주 월터 P. 크라이슬러의 창업정신을 반영한 신모델 국내 첫 선
- 업그레이드된 실내•외 디자인과 프리미엄 사양 갖춘 300C의 업그레이드 버전

 크라이슬러 코리아(대표: 안영석)가 6일 300C의 스페셜 에디션인 ‘300C 시그니처 (Signature)’를 출시했다. 300C 시그니처 시리즈는 크라이슬러의 창업 정신을 제품에 반영한 신모델로 기존 모델보다 한층 업그레이드된 실내•외 디자인과 프리미엄 사양을 갖춘 업그레이드 모델이다.

시그니처 시리즈는 자동차에 대한 남다른 열정으로 크라이슬러를 세계적인 자동차 회사로 성장시킨 창업주 월터 P. 크라이슬러의 창업 정신을 기념하여 제작된 크라이슬러의 스페셜 라인업으로 프리미엄 사양을 원하는 국내 고객들을 위해 한국 시장에 첫 선을 보이게 된다.

새로 출시된 300C 시그니처의 외부 디자인에서 무엇보다 눈에 띄는 것은 메쉬 타입의 그릴과 차량 후면에 부착된 월터 P. 크라이슬러의 친필 사인이 각인된 시그니처 배지이다. 300C 시그니처에는 기존의 그릴 대신 메쉬 타입의 그릴이 장착되어 300C만의 당당하고 위엄 있는 전면 디자인에 품격을 더했다. 또한, 시그니처 시리즈임을 증명하는 시그니처 배지는 스페셜 에디션으로서의 특별함을 더해준다.

이와 함께, 스마트 GPS탑재로 크기는 컴팩트해졌으면서도 성능은 한층 향상된 신형 샤크핀 타입의 안테나가 후방에 장착되어 날렵한 느낌을 준다. 더불어, 대형 사이드 미러를 통해 후방 시야를 확대함과 동시에 300C만의 위풍당당함을 극대화했다. 이외에도, 정면 주차 보조센서를 좌우 각각 3개씩 총 6개 새로 탑재하여 보다 쉽게 주차 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

300C 시그니처에는 새로운 디자인의 센터페시아가 적용되었다. 새로운 센터페시아에는 크라이슬러 전용 전면 패널과 보다 향상된 고해상도(800x480픽셀) 스크린이 탑재된 신규 오디오가 장착되며, DMB TV와 DVD 기능이 통합된 일체형 내비게이션 시스템과 블루투스 핸즈프리 기능이 적용되었다. 특히, 오디오 매니아들을 매혹시켰던 보스턴 어쿠스틱스 프리미엄 오디오 시스템에 276W의 6채널 순정 앰프를 새로 더해 음질을 더욱 개선했다.

월터 P. 크라이슬러와 시그니처 시리즈

월터 P. 크라이슬러는 세계 자동차 산업이 발전을 시작하던 1900년대 초기에 ‘완전히 새로운 자동차’를 만들겠다는 신념으로 크라이슬러를 설립하여 크라이슬러를 미국 내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세계적인 자동차 회사로 키워낸 전설적인 인물이다. 월터 P. 크라이슬러는 특유의 끊임없는 호기심과 디자인에 대한 열정으로 우아한 디자인과 뛰어난 성능을 지닌 자동차를 생산해 내는 데 집중했다.

특히, 그의 예술과 디자인에 대한 열정은 오늘날 뉴욕 맨해튼 중심부의 상징적인 건물인 ‘크라이슬러 빌딩’을 통해서도 엿볼 수 있다. 크라이슬러 빌딩은 월터 P. 크라이슬러가 건축가 윌리엄 반 알렌에게 ‘세계에서 가장 높은 건물을 지어달라’ 라고 요청하여 1930년 완공된 ‘아르데코’ 양식의 독창적인 디자인을 지닌 고층 건물로, 완공 당시 세계에서 가장 높은 건축물(319m)이었으며, 현재에도 벽돌 건축물로서는 세계 최고의 높이를 자랑한다. 특히, 크라이슬러 빌딩 외부와 내부에는 자동차를 모티브로 한 요소들이 가미되어 눈길을 끈다.

빌딩의 가장 돋보이는 부분인 꼭대기의 아르데코 첨탑은 자동차에 많이 쓰이는 소재인 ‘스테인리스 스틸’이 사용되어 차의 라디에이터 그릴을 연상시키며, 빌딩 내부 곳곳에도 라디에이터 캡(cap), 휠, 자동차 모양 등이 새겨져 있다.

 이름 비밀번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