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로그인회원가입장바구니
 
'
현장정비
꾸루룩
에어컨 회로도
닛산
인피니티
얼라이먼트
페라리
에어컨 회로도
'
 
 
 
HOME > 뉴스 > 자동차뉴스
볼보트럭, 벨기에 겐트 공장서 대형 전기트럭 양산 시작 0
등록자 CARLNC 작성일자 2023-09-15 오전 10:49:49


볼보트럭, 벨기에 겐트 공장서 대형 전기트럭 양산 시작


 

볼보트럭은 전기트럭 생산량을 확대하기 위해 벨기에 겐트에 위치한 공장에서 대형 배터리 전기트럭의 양산에 돌입한다.

이로써 볼보의 전기트럭은 겐트 공장을 포함한 유럽3개 공장과 미국 공장 등 총 4개의 공장에서 생산된다.

로저 알름(Roger Alm) 볼보트럭 총괄 사장은 “겐트에 위치한 공장은 볼보트럭 내에서도 가장 큰 규모를 자랑한다.

그렇기에 이번 전기트럭 양산이 향후 매우 중요한 이정표가 될 것이라 예상하며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

또한, 이를 통해 더 많은 운송 회사들이 볼보와 함께 전기트럭으로 전환할 수 있는 기회를 갖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겐트 공장에서는 다양한 운송 수요에 대응할 수 있는 총 중량 44톤급 볼보FH, FM, 그리고 FMX일렉트릭 총 세 가지의 전기 트럭모델이 생산될 예정이다.
 
로저 알름 사장은 “볼보트럭은 뛰어난 품질, 안전성, 디자인과 운전자 편의성으로 널리 사랑받아 왔다.

우리의 고객들이 높은 성능의 볼보 전기트럭으로 탄소배출 없이 주행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라고 전했다.

겐트 공장은 연간 약 4만 5천 대의 트럭을 생산할 수 있는 볼보트럭의 최대 생산 공장이다.

전기트럭이 디젤, 가스 연료 트럭과 동일한 플랫폼 및 라인에서 조립되기 때문에 겐트 공장은 다양한 모델을 생산하며 고객 수요에 대응할 수 있는 유연한 생산 환경을 갖추고 있다.

특히, 전기트럭에 탑재되는 배터리 팩은 전기트럭의 생산 라인 바로 인근에 위치하며 최근 가동을 시작한 배터리 조립 공장에서 생산된다.

겐트는 볼보트럭의 전기트럭을 생산하는 네 번째 공장이다.

첫 번째 공장은 프랑스 블랑빌 공장으로, 볼보는 2019년부터 이 공장에서 폐기물 처리 및 도심지역 내 화물 운송용 전기트럭을 생산해왔다.

그로부터 1년 후, 미국 뉴 리버 밸리에 위치한 공장에서 지역간 화물 운송용으로 설계된 VNR 전기트럭 양산을 시작했다.

그리고 지난 해에는 볼보트럭이 글로벌 제조업체로서는 최초로 스웨덴의 투베 공장에서 상업용 대형 트럭 제품군의 양산에 돌입한 바 있다.

볼보트럭은 현재까지 전 세계 6대륙 42개국에서 구매의향서를 포함한 약6천 대의 전기트럭 주문을 접수했다.

로저 알름 사장은 “불과 몇 년 전 까지만 해도 화물 운송용 대형 전기트럭의 상용화는 불가능하다고 여겨졌지만, 볼보는 일찍이 탄소중립을 위해 우리가 가야 할 길은 전동화에 있다고 믿었다.

이제 볼보는 업계 최고 수준의 상업용 전기트럭을 제공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러나 전기로의 에너지 전환을 위해서는 정부가 신기술에 투자하려는 기업들에게 혜택을 제공하거나 전력망 용량을 늘리고 탄소세를 도입하는 등 지속가능한 운송 수단을 채택할 경우 제공되는 이점을 확대하기 위한 더욱 적극적인 장려책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박강석 볼보트럭코리아 사장은 “전 세계적으로 전기트럭 양산 및 판매가 확대되며 본격화하고 있다.

볼보트럭코리아는 국내 운송시장 역시 탄소중립이라는 과제를 수행하며 지속적인 성장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전동화로의 전환을 선도하며 대형 전기트럭 시장 확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이름 비밀번호